김환기 선생님은 한국에 추상미술을 알리는데 선구적인 역할을 하였어요. 김환기 선생님의 작품 <론도>를 볼까요? <론도>는 김환기 선생님이 1938년에 그리신 작품 이예요. 당시에 이런 추상화를 그린 화가는 김환기 선생님을 비롯해 몇 명밖에 없었어요.
 
   
 
화가가 보이는 그대로 그림으로 옮기는 것이 아니라, 화가의 느낌과 생각을 담아 그리는 것을 말합니다. 그래서 추상화를 보았을 때 그림 속 사물의 형태가 간단한 경우도 있고, 어떤 것을 그렸는지 한눈에 쏙 들어오지 않기도 합니다